골목섭취집, 경희대 닭 볶sound탕 맛이 기가 막혀! 가수 크러쉬도 감탄!

>

어제 방영된 골목상권을 살리는 프로그램 #백종원의골목식품점 에 #경희대닭볶음탕 때문에 연일 인터넷 기사가 화재다. 음원 깡패 # 가 이쪽을 찾으면서 시청자들과 주변에 모인 손님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았는데….#크러쉬메니저 와 다같이 찾았는데… 그는 은근 #백종원 샘, 팬이라며 진한 팬심을 보였다. 방송 스토리에 주목해야 할 것은 이쪽은 점심 밥를 파는 곳이다. 그 핵심 메뉴가 닭 볶음탕인게 예기이 안 된다. 밥도 밥이지만 매콤하고 깔깔한 국물을 그럭저럭 놔둘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이다. 이건 예기도 안 되는 예기이다. 아니라 다를까! 밥 중에 소주를 주문을 했다. ㅋㅋㅋ 그들의 주류 주문을 한 행동을 공감을 하신 분들이 많을 것 같다. 그것을 알기 때문이다. 그렇게 맛있다고 감탄을 했다면 이슬이를 먹지 않고 가는 것은 반 이율 배반적인 일이지 않은가!역시 그들은 #닭볶음탕 을 먹을 줄 알았다. 대오전에 먹는 ! 캭아 그 맛은 그 맛을 즐길 줄 아는 사람만이 누릴 수 있다고 해야 하자신!허자신 과한 것은 금물인 건 아시죠.

>

어느 정도과인 맛이 있으면 크러쉬는 대아침에 소주를 맛이란다. 그동안 골목식사집에 과인온 여러 맛 집들이 과인왔는데…이 집만큼은 6개월이 지과인고 대아침에 가서 지인과 다같이 그 맛에 춤을 추고 싶어졌다. 그 맛 그 너희로 유지해주길 바라면서 은근 팬심을 내 비쳐보냅니다. 아참 자리를 옮기시더라도 그 성실한 감정은 꾸준히 이어가길 바랍니다… 6개월 후에 봬요. 애고 침 흘러도 참아야죠. 알폰소의 파스타 스토리아 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