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후군에 대한 의료 과실 감정 사례 근육 주사 후 발생한 니콜라우

 대전의료소송 전문 남상숙 변호사

감정 사례와 TIP. [내과] 근육 주사 후 발생한 Nicolau 증후군 작성자성 소연 작성일 2018-10-31 근육 주사 후 발생한 Nicolau 증후군 키워드 진통제, 근육 주사, Nicolau 증후군 사건 개요 진통제 근육 주사를 투여 받은 후 Nicolau 증후군이 발생하여 염증 치료와 치료를 받았다. 치료 (만63녀)는 좌측 비골 원위부 골절, 좌측 발 관절 외측 인대 파열로 대학 병원에서 수술을 받은 후 통증과 보행 장애가 있어 A 병원에 입원하였다. A병원에서는 물리치료와 통증조절을 위한 진통제(디클로페낙토륨)를…www.k-medi.or.kr

진통제와 근육 주사를 투여 받은 합병증은 니콜라우 증후군이 발생하여 염증 치료와 흉터 치료를 받습니다.
이후 환자들은 발목 수술 후 통증으로 엉덩이 근육 주사를 맞은 후 엉덩이에 심한 통증과 멍이 발생하며 이 부위에 카이로 찜질을 받는 과정에서 화상을 입어 장기간의 치료가 필요하다고 주장하였습니다.
그래서 중재원은 어떤 감정 결과와 조정 결정을 내리게 된 것입니까?

○ 치료과정

63세의 여병은 좌측 비강위부 골절과 좌측 졸관절 외측인대 파열로 대학병원에서 수술을 받은 후 통증과 보행장애가 발생하여 입원하였습니다.
병원에서는 물리치료와 통증 조절을 위한 진통제를 27일간 환자의 엉덩이 근육에 투여하였습니다. 환자는 오른쪽 엉덩이 근육 주사를 맞은 후 주사 부위에 멍이 들었고, 이 부위의 온파스를 받은 후 물집과 피부가 벗겨지기 시작했습니다.
피부과 진료 시 둔부위 홍반과 물집이 나타나고 알레르기성 접촉 피부염, 국소감염, 연조직염, 2도 화상으로 진단되어 치료를 받았습니다.
환자는 그 외에도 여러 병원에서 수개월간 둔부의 염증과 흉터를 치료하게 됩니다.
○쟁점 사항
따라서 환자들은 발목 수술 후 통증으로 인해 둔부에 근육주사를 맞은 후 둔부에 심한 통증과 멍이 발생했다고 주장하였고, 해당 부위에 카이로 찜질을 받는 과정에서 화상을 입어 치료를 장시간 하게 되었다고 주장하였습니다.
따라서 병원 측은 주사를 맞은 부위에 불가항력적으로 농양과 피부괴사가 발생하였고 이로 인해 치료가 장기화되고 상처가 남았다고 맞섰습니다.
그럼 의료 분쟁 조정 중재원에서 감정한 결과는 어떻게 나온 것입니까.

★감정의 결과

가. 과실의 유무
1) 주사처치는 적절했나?
환자가 투여한 주사제인 디클로페낙토륨은 근육 주사를 통해 투여할 수 있는 소염진통제입니다.24 게이지 바늘로 근육 주사를 놓는 코스 자체로는 과실을 찾기 어렵습니다.하지만 진료기록부를 검토해 보면, 환자는 병원에 입원한 후 27일 동안 매일 디클로페낙나크나크나트륨을 근육 주사로 투여받아 왔으나, 정상적으로 식사가 가능하고 소화 기능에 특별한 문제가 없다고 추정되는 환자에 대해 경구 투약이 가능한데도 27일 동안 매일 디클로페낙나크나크나트륨을 근육 주사로 투여한 것은 적절치 않다고 판단됩니다.
2. 피부병변에 처치는 적절했나?
디클로페낙토륨 주사 직후에 심한 통증, 멍이 발생한 것은 니콜라우 증후군일 가능성이 크다고 생각됩니다.
이는 근육 주사 후 급성 피부괴사가 유발될 수 있는 희귀 질환으로 근육 주사 시 또는 주사 후 즉시 통증이 심해져 주사 부위가 창백해지고 몇 시간 또는 며칠 후 홍반성 반점이 나타나며 점차 적자색 망상반점으로 확장되어 물집, 미란, 궤양, 괴사 등을 동반합니다.
병인으로서는 다양한 가설이 제기되고 있지만 명확하게 해명되고 있지 않으며, 다양한 치료가 시도되고는 있지만 확립된 치료 방법도 현재로서는 없는 상황입니다.
진단서에는 카이로 찜질 후 주사 부위에 두 번 화상을 입고 피부가 벗겨졌다고 기술되어 있는데, 한 달 후까지 상처가 남아 있거나 카이로 찜질 후 피부에 물집이 생겼다는 기술은 없으므로 피부 병소는 니콜라우 증후군의 결과라고 생각됩니다.
나. 인과관계
통증 치료를 위해 사용된 디클로페타키나토리움 소염진통제인 둔부근육주사로 인해 니콜라우증후군이 발생하였을 가능성이 높으며, 이는 특정 약물의 주사처치로 발생한 불가항력적인 합병증으로 여겨지므로 병원의 과실과 인과관계를 인정하기는 어렵다고 생각됩니다.
조정 결과 병원은 환자에게 120만원을 지불하고, 환자는 병원에 더 이상의 이의를 제기하지 않습니다.

이 경우 중재원에서 조정이 이루어졌는데, 환자가 입은 피해의 상황에 따라 상황이 얼마든지 달라질 수 있으므로 면밀히 진료기록카드를 분석하여 의료소송의 가능성과 소송 실익에 관해 자세한 상담이 필요합니다.

소송을 강요하는 건 아닙니다.로펌 혜성에서는 가능성 있는 소송에 대해서만 길을 함께 찾아 그 길을 함께 걸어갈 것입니다.
든든한 조력자 대전에서는 의료소송 전문 남상숙 변호사와 함께 길을 걸어보세요.

대전광역시 서구 둔산중로78번길 26 민석타워 803호